국립극장, 손턴 와일더 연극 ‘우리 읍내’ 초연… 장애인과 더불어 사는 사람들의 이야기 > 영상소식

본문 바로가기

동영상뉴스

국립극장, 손턴 와일더 연극 ‘우리 읍내’ 초연… 장애인과 더불어 사는 사람들의 이야기

본문



국립극장(극장장 박인건)은 연극 ‘우리 읍내’를 6월 22일(목)부터 6월 25일(일)까지 달오름극장에서 초연한다.  

우리 읍내는 소소한 일상의 가치를 그려낸 미국 극작가 손턴 와일더의 동명 희곡을 한국적으로 각색하고, 장애인을 가족·친구로 둔 사람들의 이야기로 풀어낸 작품이다. 작품의 각색과 연출·음악은 신체 언어 활용에 능한 연출가 임도완이 맡았다. 한글 자막과 음성 해설, 수어 통역이 함께하는 무장애(배리어 프리, Barrier-free) 공연으로 선보인다.  


영상=국립극장

전체 190 건 - 1 페이지
게시판 전체검색
다크모드